손흥민 공항패션 보면 떠오르는 한 단어

의도 했다 vs 억지다 당신의 선택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 주장 손흥민이 이란과의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최종 예선 9차전을 앞두고 22일 귀국했습니다. 평소 축구 외에 옷과 자동차를 좋아한다고 알려진 만큼 손흥민의 공항패션이 주목을 받았습니다.

핑크색 트렌치코트와 청바지로 멋을 내고 밝은 표정으로 공항에 나온 팬들과 기자들에게 손을 흔들었습니다. 

손흥민, 블랙핑크 지수와 스캔들 지속되나

다만 이날 손흥민의 공한패션을 본 팬들은 “블랙핑크” 단어가 떠오를 수밖에 없었습니다. 핑크색 트렌치코트의 깃이 검은색이었고 아이돌 그룹 블랙핑크의 지수와 지속적으로 스캔들이 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간 직관, 비슷한 팔찌, 입국 날짜가 같다는 점이 발단이 되었습니다.

몇몇 팬들은 손흥민이 지수를 위해 준비한 작은 이벤트로 추측하고 있습니다. 이유는 “최근 손흥민이 송소희, 김연아 등과 엮였던 것에 지수가 상처를 받았기 때문”으로 보고 있습니다.

< 저작권자 쿠겟 – 무단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

이 포스팅은 저작권자 쿠겟의 소유물이며, 무단배포 금지, 보호받고 있습니다. 또한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일 수 있으며, 이에 따라 일정액을 수수료를 제공받고 있습니다. 

더 많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