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요한, “조송화 급도 안되는 선수가…” 여기까지 하겠다.

최근 IBK기업은행 프로 여자 배구팀에서 논란이 끊임없이 나오고 있습니다. 팀 소속 선수인 조송화가 팀을 무단이탈하면서 논란이 시작됐는데, 이후 감독과 선수 모두 팀에서 나오며 김사니 감독대행으로 경기를 이끌고 있습니다.

서남원 감독과 조송화 선수

서남원 감독, 조송화 선수 사이에 무슨 일?

조송화 선수의 주장에 따르면 서남원 감독이 화가 많이 났을 때 모든 선수와 코치가 보는 앞에서 본인을 지칭하여 모욕적인 폭언을 지속적으로 했고, 이에 공황장애 등 어려움이 있어서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팀 내 베테랑 선수인 김수지는 이에 대해 “그런 상황이 있긴 있었고, 모든 선수들이 상황을 지켜본 것은 사실”이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감독 대행을 하고 있는 김사니 코치도 좋지 못한 상황이 있었던 것도 사실이고 조송화가 감독의 지시에 따르지 않은 것도 사실이라고 밝혔습니다. 두 사람의 갈등 깊숙이는 알지 못한다며 말을 아꼈습니다.

서남원 감독과 김요한 선수

김요한, “내가 아는 서남원 감독 그럴 분 아냐”

국가대표 배구선수 출신 김요한은 웹 예능 <매불쇼>에서 “자신의 경험해 본 서남원 감독은 고지식한 면이 있지만 폭언을 할 사람이 아니라고 생각한다.”라고 의견을 밝혔으며 이어 “조송화 선수는 급도 안되면서 감독에게 항명…”이라며 살짝 분노를 비췄습니다.

조송화 선수와 김요한 매불쇼 발언

김요한 선수 과거 이다영 이재영 쌍둥이 사건 때 발언도 주목

김요한 선수는 이번 논란 전 학폭과 관련된 “이다영, 이재영 쌍둥이 사건”에서도 입을 열었었습니다. “쌍둥이 어머님이 배구판을 휘저을 영향력은 없으나 학원 스포츠에서는 크게 힘 발휘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하며 사건에 대해 안타까움을 표했습니다.

김요한 근황과 뭉쳐야찬다 출연 모습

강한 발언에 팬들도 놀라

현재 JTBC <뭉쳐야 찬다2>에 출연하면서 항상 겸손한 모습을 보였던 김요한이 강하게 발언하면서 많은 팬들도 놀란 반응과 함께 “요카콜라”라며 일침을 가하는 사람들에게 붙는 코카콜라와의 합성어 별명까지 생기고 있습니다.

[ 쿠겟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by 쿠겟. All Rights Reserved.

이 포스팅은 저작권자 쿠겟의 소유물이며, 무단배포 금지, 보호받고 있습니다. 또한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일 수 있으며, 이에 따라 일정액을 수수료를 제공받고 있습니다. 

더 많은 콘텐츠